4×5 컬러 네거티브와 흑백 필름 현상하기 (7)

2019.12.31: [2019년 필름 현상] 흑백 필름은 90번, 컬러 네거티브 필름은 16번 현상했다. 1년 365일 동안 100일 정도 현상했다. 내년에는 Intrepid 4×5 확대기 키트로 필름 EI 테스트를 새로 하고, 스탠드 현상도 해보려고 한다.

2020.1.27: [CineStill의 Cs41 2단계 컬러 네거티브 현상 키트] 아직 1개가 남았지만, 여유분이 있는 상태에서 현상하고 싶어서 HC-110 현상액을 주문하면서 함께 샀다. $24.99. 도착하면 지금 있는 걸로 용액을 만들어 그동안 모아둔 컬러 네거티브 필름들을 현상해야겠다.

2019.7.23: [HC-110 현상 -- 시럽 같은 끈적한 용액을 뽑아 쓰는 방법] 요즘은 HC-110 현상액을 Nalgene Travel Kit에 있는 60mL 플라스틱 통에 덜어놓고, Micro-Mixer 35mL 계량 주사기로 뽑아 쓰고 있다. 용기 입구는 주사기가 들어가는 지름에, 높이는 주사기보다 크지 않는 게 좋다.

2020.2.7: [Kodak Professional HC-110 현상액 -- 주사기가 뻑뻑할 때는] 작년에 구매한 HC-110이 조금 남아 있다. 앞서 얘기했듯이 주사기로 뽑아서 사용하는데, 내 주사기는 흡자가 뻑뻑해서 밀대를 세게 눌러도 잘 들어가지도 잘 나오지도 않는다. 이럴 때는 흡자를 빼내 고무 머리에 HC-110 용액을 조금 묻히고 외통에 넣으면 매끄럽게 들어가고 나온다.

2019.12.24: [Kodak Professional HC-110 현상액 -- 2019년 버전] HC-110이 새로 바뀌었다. 시럽 같은 점도가 약해져 붓기가 쉬워졌다고 한다. 용기 세척도 쉬워질 것이다. 점도 외에는 달라진 게 없다고 한다. B&H에서 $39.95에 판매 중인데, 종전과 달리 온라인 주문이 안 된다. 방문 구매만 된다. Freestyle Photographic Supplies에서는 온라인 주문이 된다.

2020.1.27: 1리터 2019년 버전을 Adorama에서 사려고 했는데, 다시 확인해 보니 어랏 B&H에서도 온라인 주문을 할 수 있어서 $34.99 주고 샀다.

2020.4.25: 오늘 현상 때 처음 사용했다. 2019년 버전은 점도가 없는 것 같다. 그냥 물 같다. “유리 스포이트 달린 작은 유리병”에 적었듯이, HC-110도 스포이트 달린 작은 유리병에 따라 사용하는 게 편리하다. 나는 Photographers’ Formulary Glass Storage Jug with Dropper, Amber - 120mL에 따라놓았다.

2020.7.27: [MOD Photographic의 MOD54 필름 건조대 (2)] 그동안 여러 필름 집게를 사용해 봤는데, 작년쯤부터 이 건조대에 함께 제공되는 커다란 필름 집게로 바꿨다. 이 집게 입은 필름 가장자리를 정교하게 물고, 가장자리를 넓게 물어서 필름을 떨어뜨리지 않는다. 그리고 고리가 커서 걸어두기가 편리하다.

2020.8.8: [스탠드 현상] 얼마 전 단순한 충동으로 HC-110(1+100)으로 30분 ~ 50분 새미-스탠드 현상을 해봤는데 –오래 전의 시도와 달리– 연일 아주 좋은 결과가 나와서 본격적으로 EI 테스트를 시작했다. 스탠드 현상은 높은 희석율로 최소한의 교반만 한다. 현상액에 필름을 넣고 그대로 놔두는 것이다. 그래서 더 많은 현상이 필요한 하이라이트 영역은 현상제가 피로된 후 현상이 느려지는 반면(과다 현상을 막는), 현상제에 대한 요구가 적은 덜 노출된 영역은 계속 현상이 진행된다. 즉, 긴 시간 동안 섀도에 계속 작용하면서도 하이라이트를 보호한다.

2020.8.8: [Edwal LFN 수적 방지제] 현상 과정 중 최종 단계로, 필름 건조 중 물 자국이나 줄무늬가 생기지 않게 SP-445 탱크에 이 습윤제를 두 방울 넣고 1분간 교반한 다음 꺼내서 건조한다. 그런데 사놓은 게 얼마 남지 않았다. B&H에서는 매장 수령만 가능하고, Adorama나 Freestyle Photographic Supplies에는 몇 달째 재고가 없다. 발을 동동 구르다가 다행히 아는 분께서 여분으로 갖고 있던 게 있어서 받기로 했다.

2020.8.16: 오늘 받았다. 1 온스(29.6mL) 용량이고, 수돗물 16 온스(473mL)에 두 방울씩 넣으면, 약 290회 사용할 수 있다. 올해는 어제까지 51번 현상했다.

2020.8.29: [필름 가장자리에 생기는 작은 돌기들의 자국 -- 2] SP-445 현상 탱크의 “필름 홀더 개량-3″에 끼우고 현상해도, 홀더 가장자리에 있는 작은 돌기(finger)이 가끔 필름 가장자리에 검정 사각형으로 나타난다. 그래서 혹시나 하고 필름 홀더 개량-4를 주문했다. 이것도 해결책이 되지 않으면, SP-8×10 현상 트레이를 구매하려고 한다.

Cs6 “Creative Slide” 3-Bath Kit. 종전의 6단계 E-6 프로세싱을 1차 디벨로퍼, 2차 디벨로퍼(Color&Reversal), Bleaches&Fixer, 이렇게 3단계로 줄였다.

Cs6 “Creative Slide” 3-Bath Kit의 1차 디벨로퍼는 D6 “DaylightChrome” 뉴트럴-톤 5500K 1차 디벨로퍼, D9 “DynamicChrome” 웜-톤 다이내믹 1차 디벨로퍼, T6 “TungstenChrome” 쿨-톤 3200K 1차 디벨로퍼, 3가지가 있다.

나는 1차 디벨로퍼가 D6 “DaylightChrome”인 키트를 구매했다. 나머지 Cr6 “Color&Reversal” 2-in-1 슬라이드 용액, Bf6 “Bleaches&Fixer” 3-in-1 슬라이드 용액은 다른 키트의 구성과 똑같다.

2020.10.25: [CineStill Film의 3단계 슬라이드 필름 현상 키트 Cs6 "Creative Slide" 3-Bath Kit -- D6 "DaylightChrome" 1차 디벨로퍼 구성] 얼마 전 코닥 Ektachrome E100VS 4×5 컬러 트랜스페어런시 필름을 조금 얻었다. 만기일이 10년 됐는데, 이 정도면 별문제 없으리라 생각한다. 비용 때문에 현상하지 못한 필름도 있고 해서 이 E-6 현상 키트를 구매했다.

3가지 1차 디벨로퍼의 차이.

D6 “DaylightChrome” 뉴트럴-톤 5500K 1차 디벨로퍼는 종래의 E-6 현상처럼 밝은 흰색과 적당히 향상된 컬러 채도로 약 6+ 스톱 다이내믹 렌지를 표현하며, 일광에서, 또는 전자 플래시로 촬영한 일반적인 슬라이드용이다. 1+1 희석과 재사용으로 슬라이드 필름 8~16롤(4×5 필름은 32~64장)을 현상할 수 있다.

D9 “DynamicChrome” 웜-톤 1차 디벨로퍼는 약 9+ 스톱 다이내믹 렌지를(일반적인 E-6 프로세싱은 약 6 스톱 다이내믹 렌지) 표현하면서, 강렬한 컬러-콘트라스트와 풍부한 웜 톤을 유지하고, 하이라이트와 섀도 디테일을 보존함으로써(스캔에 최적화됨) 더욱 시네마틱한 룩을 표현. 일광이나 응달에서, 또는 전자 플래시로 촬영한 콘트라스트 센 빛이나 역광 피사체에 적합하다. 1+1 희석과 재사용으로 슬라이드 필름 8~16롤(4×5 필름은 32~64장)을 현상할 수 있다.

T6 “TungstenChrome” 쿨-톤 3200K 1차 디벨로퍼는 깨끗한 흰색과 적당히 향상된 컬러 채도로 약 6+ 스톱 다이내믹 렌지를 표현한다. 2스톱 노출을 희생하는 색 교정용 컬러 필터 없이 인공 조명으로 촬영할 수 있다.(코닥이 발간한 기술 자료는, E100 필름을 텅스텐(3200K) 광으로 촬영할 때 80A 필터를 끼우고 EI 25로 노출하라고 안내함.) 이제 저조도에서 박스 스피드로 노출할 수 있고, EI 200이나 400으로 증감도 할 수 있으며, 양자택일할 수 있는 1차 디벨로퍼로 슬라이드를 창의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 대조적으로 일반적인 E-6 프로세싱은 컬러 필터가 필요하고, 2~4 스톱 노출 보정이 필요하다. 1+1 희석과 재사용으로 Ektachrome 8~16롤(4×5 필름은 32~64장)을 현상할 수 있다.

각 키트 가격은 운송료 제외 $39.

2020.11.9: [HC-110 현상액과 TF-5 정착액 주문] 올 2월에 HC-110을 2/3 정도 썼고, TF-5도 올 3월에 구매한 걸 꺼내 작업 용액으로 만들어야 해서 Adorama Camera에서 하나씩 주문했다. B&H에서는 HC-110을 방문 구매만 할 수 있다. 각각 $34.99, $13.95. 배송대행업체의 미국 물류센터까지 운송료 무료. 배송 기간은 7-10 영업일.

2020.11.27: [다음에 CineStill에서 컬러 네거티브와 슬라이드 필름 현상 키트를 주문할 때는] 이렇게 블랙 프라이데이 할인 판매한다. 이 현상 키트는 거의 언제나 CineStill 온라인 상점만 재고가 있기 때문에 필요할 때마다 여기서 주문하곤 하는데, 이 할인 판매 가격을 놓치는 게 아쉽다. 내년에는 조금씩 돈을 모으면서 블랙 프라이데이까지 기다렸다가 두어 개 씩 주문해야 할 것 같다.

p.s. 얼마 전 D6 “DaylightChrome” 1차 디벨로터로 구성된 현상 키트를 $39에 샀었는데, 어느새 $41.97로 올랐네..

2020.12.9: [코닥 Photo-Flo 200 수적 방지제] 현상 과정 중 최종 단계로 Edwal LFN 수적 방지제를 사용하는데, 호기심에 B&H에서 코닥 Photo-Flo 200 수적 방지제를 샀다. 473.2mL 용량, $7.99. 물 200mL당 1mL를 섞어 사용한다. 국내에서는 27,000원이나 한다..

Jobo Multi Tank 2 #2520.

Jobo #2509N 4×5 릴. 현상 중 필름이 빠져나오는 걸 막고, 현상 품질을 최적화하는 검정 플라스틱 홀더 4개(4×5용 2개, 9×12용 2개)도 함께 있다.

2021.3.5: [스탠드 현상 - Jobo Multi Tank 2 #2520과 #2509N 4x5 릴] SP-445 탱크로 여러 번 스탠드 현상을 했는데, 홀더 양면에 있는 작은 돌기(finger)들이 필름 가장자리에 흰 사각형으로 나타나곤 했다.(일반 현상을 할 때도 가끔 나타났지만, 4번째로 개량된 SP-445 필름 홀더로 바꾸고 나서는 문제가 사라졌다) 교반 주기를 늘려도 마찬가지였다. 돌기들을 칼로 조금 깎으면 나타나지 않긴 하지만, 교반 중에 필름이 홀더에서 빠져나온다.

나는 스탠드 현상이 무척 마음에 들어서 항상 안전하게 하고 싶었다. 같은 업체에서 만든 SP-8×10 daylight processing tray로 해볼까 하다가 내게는 불편할 것 같아서 조보를 선택했다. B&H에서 국내보다 저렴하게 판매한다.

2021.3.17: 2520 탱크의 지름은 15cm, 높이는 16.5cm이다. 빛없는 곳에서 검정 플라스틱 홀더 2개를 2509N 4×5 릴에 끼우는 게 쉽지 않다. 연습이 좀 필요하다. 그리고 필름을 끼울 때 지문이 묻지 않게 장갑을 끼는 게 안전할 것 같다.

2021.3.27: 얼마 전부터 T-Max 100 4×5 필름을 1+100 희석율로 30분 세미-스탠드 현상 중이다. EI는 80이다. 예전에 Foma 100 4×5로 찍은 것도 잘 나왔다. 정착은 SP-445 탱크에 사용하던 TF-5 정착액 450 mL 를 넣고 7분간 손으로 굴려서 했다.

2021.3.17: [Bormioli Rocco의 1.5리터 Fido 사각 밀폐 유리병] 1,400mL 정도 용액을 만들어 조보 2520 탱크에 넣어야 하는데, 홀쭉하지도 통통하지도 않은 1,500mL 계량컵을 찾을 수 없어서, 쿠팡에서 보르미올리 로코의 1.5리터 사각 밀폐 유리병을 샀다. 너비 10.5cm, 높이 22cm, 주입구 지름은 9.5cm이다.

Stearman Press LLC의 SP-8×10 현상 트레이. 4×5, 5×7, 4×10, 8×10 필름을 현상할 수 있다.

2021.4.1: [Stearman Press LLC의 SP-8x10 현상 트레이] 트레이 현상을 경험해 보고 싶어서 구매했다. 스탠드 현상도 시도해 보려고 한다. 데운 물이 있는 큰 트레이에 SP-8×10 현상 트레이를 넣어 온도를 유지하며 현상할 때 필요해서 각진 온도계도 샀다. 하지만 이 실험 결과를 보면, 보온은 필요 없을지도. 그래도 트레이 밑에 스티로폼 정도는 깔아두련다.

CatLABS의 범용 현상 온도 보정 타이머를 Jobo 현상 탱크의 뚜껑에 설치한 상태.

2021.4.12: [다양한 현상 탱크에 사용할 수 있는 CatLABS의 범용 현상 온도 보정 타이머] 여러 현상 탱크의 뚜껑에 사용할 수 있게 고안된 CatLABS의 범용 현상 온도 보정 타이머는 측정된 온도에 따라 타이머 실행 시간을 변경한다. 즉, 수동 교반으로 현상할 때, 현상액 온도 변화에 대한 정확한 보정을 제공한다. 특히, 계속 바뀌고 예측할 수 없는 조건에서도 일관성과 반복성을 성취할 수 있다. 또한, 분해능이 0.1도인 이 타이머를 정확한 현상 탱크 온도계로도 사용할 수 있다.

Ilford의 시간/온도 보정표를 구현한 타이머
● 물과 사진 용액에 대한 내수성
● 반전 교반에 적합
● 정밀한 스테인레스 스틸 센서
● 사용자가 조절 가능한 메트로놈 사운드 기능
● LCD 창에 시간과 온도 표시
● 온도를 섭씨나 화씨로 표시
● 0.1도 분해능으로 표시
● 0-1시간까지 1초 단위로 시간 측정
● CR2032 코인 셀 배터리로 약 5년 작동

구성품은 CatLABS Tank Top Timer와 함께 드릴 비트(현상 탱크 뚜껑에 구멍을 내는 용도)와 설명서를 제공한다. 가격은 $129.

Fomadon R09 film developer, 250mL. 플라스틱병에 사용 만기일이 표기돼 있다. 이번 것은 2022년 12월 31일.

2021.4.15: [Fomadon R09 film developer -- 배송 중 용액 누출] 독일 macodirect.de에서 구매한 Fomadon R09 현상액이 플라스틱 통에서 조금 누출된 채 배송됐다. 현상액 통이 들어 있는 투명 비닐봉지 안에 방울이 많이 묻어있었다. 사진을 첨부해서 macodirect.de에 이메일을 보냈더니 1시간도 안 돼서 환불해 주었다.

4×5 컬러 네거티브와 흑백 필름 현상하기 (6)
4×5 밀착 노광 장치 만들기 (2)
4×5 밀착 노광 장치 만들기

깔개

Gura Gear의 Kiboko 30L 배낭.

배낭 깔개를 깔았던 자리.

2012.4.16: 바닥이 깨끗하지 않을 때는, 아내가 손바느질로 만들어준 깔개(방수천)를 먼저 깔고 배낭을 내려놓는다.

Matador Pocket Blanket 1.0.

2015.11.18: [Matador Pocket Blanket 1.0] 펼치면 110 x 160cm 크기 깔개가 된다. 이 천은 방수이고 뽀족한 자극에도 강하단다. 그리고 작게 접은 깔개를 넣을 수 있는 주머니가 함께 달려 있다. 가격은 $24.99. 송도신도시 촬영 때 시험해 보려고 한다.

2016.1.16: [Matador Pocket Blanket 1.0 (2)] 천이 가벼워서 바람이 불면 쉽게 말린다. 그래서 이 사진처럼 모서리마다 무거운 돌을 올려놓아야 한다. 또한, 바람이 불 때는 접기도 쉽지 않다. 한 번은 대충 접어서 배낭 주머니에 넣은 적도 있다. 깔개를 쉽고 빠르게 접을 수 있게 접는 순서를 유도하는 선이 붉은 실로 재봉돼 있더라도. 어쨌든, 바람이 불 때도 바람이 가는 방향을 따라 접는 요령(?)을 터득했다.

Gura Gear의 Bataflae 32L 배낭. 나는 배낭에 칸막이를 사용하지 않는다.

2018.8.16: [Matador Pocket Blanket 1.0 (3)] 사용한 지 2년 반 됐다. 수도 없이 거친 바닥에 펼쳤는데 여전히 멀쩡하다. 희고 커다란 Matador 글자만 벽에서 떨어지는 페인트 조각처럼 조금씩 떨어져 나가고 있다.

2018.8.28: [Zpacks의 Solo-Plus 크기 Bathtub Groundsheet] Zpacks의 Solo-Plus 크기, 육각형 모양 깔개. 양쪽세로길이 97 x 가운데세로길이 132 x 가로길이 239 cm. 텐트나 타프용 깔개로써 1.0 oz/sqyd 무게 검정 Dyneema 기능성 섬유로 만들었다. 훤히 비춰 보일 만큼 투명도가 아주 높다.

가장자리를 벽처럼 세울 수 있어서 흙, 물, 퉁겨지는 빗방울, 벌레를 막는다. 육각 모서리마다 –완충 고무줄(shock cord)이나 장갑 고리(mitten hook)를 걸 수 있는– 천 고리가 달려있다.

[+] 사진을 누르면 큰 사진을 볼 수 있다.

보통 때는 배낭 깔개로 사용하다가, –가장자리를 세울 수 있고 가로 길이가 길어서– , 눈, 서리가 내릴 때는 바로 반 접어서 배낭 위에 씌우면 된다.

보관 주머니가 함께 제공되지 않아서, 0.8 oz/sqyd 무게 하양 Dyneema 기능성 섬유로 주머니를 만들었다.

Matador Mini Pocket Blanket.

2019.11.2: [Matador Mini Pocket Blanket] 잠깐 배낭을 내려놓고 꾸러미를 정리해야 할 때, 작은 배낭을 가져갈 때는 이렇게 작은 깔개가 편리해서 구매했다.

Matador Pocket Blanket 2.0.

2017.2.10: [Matador Pocket Blanket 2.0 발표] 바람 불 때 깔개가 들썩이지 않게, 흙 지면에 찔러 넣는 모서리 스파이크와 모래를 넣을 수 있는 모래 주머니가 있다. 그리고 새로 Alpine Green 색상이 추가됐다. 가격은 $29.99.

2020.5.23: 4년 반 사용한 Matador Pocket Blanket 1.0이 낡아서 아마존에서 2.0을 샀다. p.s. Shimoda나 Gura Gear 배낭을 가져갈 때는 Matador 미니 포켓 깔개, 또는 포켓 깔개를, Seek Outside 배낭을 가져갈 때는 Zpacks 깔개를 가져간다.

나노섬유 재질로 만든 Matador의 접이식 비치 타월. 타월 자체에 타월 보관 주머니가 있다.

2021.4.15: [Matador의 접이식 비치 타월] 촬영 중 바닥에 앉아서 쉴 때 깔개 위에 올려놓는 타월.

배낭 수선

사진 촬영 중 식사 (2)

2018.8.25: [Thermos의 473 mL 용량 Stainless King 보온 음식통] 송도신도시 촬영 때 미처 식사를 하지 못하고 나가거나 오랜 시간을 보내는 동안 허기를 달랠 수 있게(캠핑 도구를 가져가지 못하거나, 스토브를 사용할 수 없는 장소에서 촬영 때) 보온 음식통 2개를 마련했다.

Thermos의 473 mL 용량 Stainless King 보온 음식통.

보통은 1개만 가져가고. 이 보온통에는 속마개에 2단 접이 수저가 들어있다. 뜨거운 음식 최대 7시간, 차가운 음식 최대 9시간 유지(주장에 따르면). eBay에서 구매.

2018.9.7: [MSR의 Quick Skillet] 송도신도시 촬영 중 계란 후라이, 베이컨, 소시지 등을 익혀 먹을 때 사용하는, 긴 손잡이가 달린 냄비. 음식이 눌어 붙지 않는 양극 처리가 돼있다. 손잡이는 접을 수 있고, 분리할 수도 있다. Snow Peak의 Hard Anodized Aluminum 1000도 눈여겨 보긴 했는데, 여러 평가를 참작해서 우선 MSR 퀵 스킬렛를 선택했다.

2018.9.17: 퀵 스킬렛에 보관 주머니가 제공되지 않아서, 2.92 oz/yd2 파랑 DCF로 주머니를 만들었다.

Snow Peak의 나일론 재질 접이 주걱 (CS-251).

Snow Peak의 타이태니엄 포크와 스푼 세트 (SCT-002).

Snow Peak의 티탄 롱 스푼 (SCT-009).

2018.11.21: [Nalgene의 Travel Kit] 식용유를 넣는 용도로 Small 키트를 구매했다. BPA-무함유 플라스틱.

파란색 뚜껑 플라스틱 통의 지름은 약 2.5 cm, 높이는 약 5.9 cm, 빨간색 뚜껑 사각 플라스틱 통의 너비는 약 3.6 x 3.6 cm, 높이는 약 8.4 cm, 초록색 뚜껑 플라스틱 통의 지름은 약 3.9 cm, 높이는 약 8.6 cm.

2019.12.13: [Firebox의 Gen2 Titanium Nano X-Case 키트와 Trangia의 알코올 버너] 나는 가스보다는 알코올이 안심돼서 Fireboxstove.com에서 이 세트를 새로 구매했다.

Trangia의 알코올 버너와 Maxpedition의 Tactical Can Case.

GSI Outdoors의 79500 양념통(소금과 후추가루 통).

2020.8.12: Snow Peak의 타이태니엄 시에라 컵. 여러 가지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컵이다. Trangia 알코올 버너 받침대로도 사용할 수 있다.

2021.4.15: [MiiR의 음식 용기] 촬영 때 가져가는 16oz(473mL)와 24oz(709mL) 용량 음식 용기.

사진 촬영 중 식사
사진 촬영 중 커피
물통 (2)
Snow Peak의 Day Camp System Gear Case
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