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the '뷰 카메라 - 홀더' Category

후지필름 Instant holder PA-145

2014.7.3: 일본의 eBay 판매자가 보낸 신품 후지필름 Instant holder PA-145가 어제 도착했다. 가격은 $209, 운송료는 $19. 관세와 부가세는 내지 않았다. 이 홀더에 후지필름 FP-100C 컬러 즉석필름FP-3000B 흑백 즉석필름을 사용할 수 있다. 미국 B&H에서 판매하는 가격이 꽤 좋다. FP-100C는 10장에 $8.5, FP-3000B는 10장에 $18.25. 나는 주로 장면 확인(구성 장면 평가, 선택적 초점 결과, 필터 효과..)과 기념사진용으로 사용하려고 한다. 두 필름 모두 이미지 크기는 73×95 mm, 프린트 크기는 85×108 mm.

며칠 전 B&H에서 구매한 FP-100C 4개가 오늘 집으로 배달된다. 공항 검색기의 X-Ray 영향이 없고 사용 만기일 기간이 길면, 한꺼번에 여러 개를 구매할 생각이다.

2014.7.4: B&H에서 구매한 FP-100C 4개가 다른 액세서리들과 함께 어제 도착했다. 만기일은 2015년 2월. 6개월에 한 번꼴로 여러 개를 구매하면 될 것 같다.

2014.7.5: : B&H에서 구매한 FP-100C 중 하나를 PA-145 홀더에 넣고 시험 삼아 집에서 몇 장 촬영했다. 공항 검색기의 X-Ray 영향은 없었다.

연속 왁스 용지의 흰 꼬리를 잡아당기면 함께 나와야 할 필름 꼬리가 배출구 안에서 나오지 않는 일이 한 번 생겼다. 홀더는 계속 끼워둔 채로, 한 손으로 배출구 덮개를 살짝 연 상태에서, Victorinox CyberTool 41에 있는 작은 집게로 필름 꼬리를 배출구 밖으로 조금 꺼내놓고 나서, 필름 꼬리를 완전히 잡아당기는 방법으로 해결했다. 그리고 현상은 정상적으로 진행됐다.

2015.2.9: [PA-145 홀더용 프레임 마스크] 샤모니의 그라운드 글라스 프레임 안에 끼울 수 있는(스크린 위에 올려놓는) 프레임 마스크를 공예용 종이 천(네스홈에서 구매한)으로 만들었다.

2015.2.14: [겨울에는] 홀더를 코트 안에 넣고 따뜻해질 때까지 기다렸다가 현상하는 방법도 있지만, 그냥 한 장만 찍고 집에 와서 현상한다. 이렇게라도 즉석필름으로 찍고 싶어서. 따뜻해지면 HOBO Temp/RH Logger MX1101초시계를 보면서 촬영지에서 바로 현상할 거다.

2015.2.9: [PA-145 홀더용 프레임 마스크-2] 프레임 마스크를 샤모니의 압박 원반에 걸어놓을 수 있게 새로 디자인했다.(PA-145 프레임에 맞추려고 카메라를 오른쪽으로 돌리는 동안 한 손으로 마스크를 붙잡고 있지 않아도 된다. 바람이 불어도 끄떡없다.)

스캐너 프로파일을 적용하기 전.

스캐너 프로파일을 적용하고 나서.

타깃의 표면 상태.

2015.6.18 - 6.20: [IT 8.7/2 Reflective Scanner Target] FP-100C 컬러 즉석필름에서 나온 사진에 적용하려고 Wolf Faust의 IT 8.7/2 Reflective Scanner Target(후지필름의 Fujicolor Crystal Archive DP II Paper에 인쇄된)으로 스캐너 프로파일을 만들었다. 레퍼런스 파일의 생성일은 2014년 9월 14일이다.

Can you do a test for me? Please use a lint free cloth or cottongloves and try to whipe the surface of the target clean without toomuch pressure (can cause very small scratches on the surface).

그런데 타깃의 표면에 가늘고 작은 얼룩이 아주 많다. 부드러운 면장갑으로 표면을 살살 문질러 보기도 했지만 소용없었다. 그래서 제작자에게 메일을 보냈더니 새로 보내주겠다고 했다.

Thanks for the info. Wait for the replacement..

2015.12.9: [FP-100C 가격 약간 인상] 미국 B&H에서 얼마 전까지 10장 묶음에 $8.5였는데 지금은 $10.49.

2015.12.25: [FP-100C 가격 약간 인상-2] 오늘 다시 확인해 보니 10장 묶음에 $8.99.

2015.12.28: [FP-100C 7개 배송 대행비] 최근에 B&H에서 구매한 FP-100C 7개의 배송 대행비는 $16(등급제 할인 9% 적용. 실제 포장 무게는 2.55 lbs, 올림적용 무게는 3.00 lbs). 만기일은 2017년 5월.

2016.1.7: [사용 만기일이 16개월 지난 FP-100C] 오늘 만기일이 16개월이 지난 FP-100C로 촬영했는데 별다른 문제가 없었다. 나는 개봉하지 않은 FP-100C는 냉장 보관한다.

2016.1.7: [Hoya 81A와 81B 색온도 전환 필터] 새벽이나 해 질 무렵, 또는 흐린 날에 FP-100C로 촬영하면 푸른 색조가 두드러진다. 그래서 작년에 B&H에서 82mm Hoya 81A와 81B 색온도 전환 필터를 샀다. 81A는 색온도를 3400 ~ 3200K, 81B는 3500 ~ 3200K 낮춘다.

2016.1.9: [촬영가면 FP-100C로 꼭 찍는다] 촬영 준비를 하고 나서 원하는 상태가 될 때까지 기다리는 게 보통인데, 가끔은 상태가 마음에 들지 않아 도로 짐을 꾸리기도 한다. 그래도 FC-100C로 한 장 찍는다. 여기 왔다, 이 장면을 완성하려고 한다 라는 것도 있고, 이날 어땠든지 보려고. 냉장고에 FC-100C가 열 상자(100장) 있다.

2016.3.1: [컬러 즉석필름 FP-100C 단종] 후지필름이 컬러 즉석필름 FP-100C의 재고가 없어지는 대로 판매를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판매 수량이 매년 큰 폭으로 줄어서 불가피하게 판매 종료한다고.

2016.3.19: [FP-100C를 살려내려는 Impossible Project 창립자의 구출 작업] Impossible Project의 창립자였던 Florian Kaps씨가 FP-100C의 단종 소식을 듣고, 후지필름과 폴라로이드의 제휴로 만들어진 필름 제조 기계들을 살려내려고 일본으로 향했다. 그는 기계들을 분해하고 폐기하는 데 비용을 소모하는 대신, 후지필름이 이 필름 포맷을 계속 유지할 수 있게 매각에 합의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2016.4.24: [The End] 몇 시간 전 change.org에 “후지필름이 제안을 정중히 거절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그리고 끝으로 이렇게 적었다.

I’m sorry guys, we were not able to save our beloved Fp100 films. This is it.

2016.6.11: [만기일이 2015년 2월인 FP-100C] 어제 만기일이 2015년 2월인 FP-100C로 촬영했는데 역시 별다른 문제가 없었다. FP-100C로 촬영할 때는 기록해야 할 가장 밝은 부분을 Zone VII에 설정한다. 이제 86장 남았다. 촬영갈 때마다 1장씩.

2016.6.28: [후지필름 instax SHARE Smartphone Printer SP-2] 후지필름에서 스마트폰에서 전송한 사진을 10초 안에 신용카드 크기의 고품질 즉석 사진으로 뽑는 스마트폰 프린터를 발표했다.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뽑으려는 사용자의 수요 증가에 맞추고자 2014년에 내놓은 SP-1의 후속 기종으로써,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폰을 위한 instax SHARE 앱, 향상된 800 x 600 픽셀과 320 dpi 해상도, 새로운 레이저 노출 장치로 프린팅 시간 10초 달성, Custom 필터, Collage 템플릿, Split 템플릿, SNS 템플릿, Real Time 템플릿 추가, micro USB 포트로 재충전할 수 있는 배터리 제공 등이 특징.

후지필름 Instant Color Film instax mini 필름(86mm x 54mm 필름 크기, 62mm x 46mm 이미지 크기)을 사용하고, 색상은 Gold와 Silver, 2가지로 판매된다. 가격은 $199.

2016.7.6: [샤모니와 PA-145 홀더용 프레임 마스크-3] 몇 차례 수정을 거처 최종적으로 매트 용지에 프린팅해서 칼로 잘라 만든 걸 사용해 왔는데, 샤모니의 압박 원반에 수월하게 끼울 수 있는 두꺼운(1mm 두께) 마스크가 필요해서 오늘 이렇게 3D 도면을 만들었다. 곧 다른 3D 도면과 함께 shapeways.com에 보내 제작하려고 한다. Strong & Flexible Plastic 재질(약간 거친 느낌이 있는 매트 질감의 나일론 플라스틱)로 만들면 비용은 $8 ~ $9.

2016.7.23: [FP-100C로 찍고 집에 오는 동안의 설레임] FP-100C는 취미이지만, 촬영지에서 한 장 찍고 집에 오는 동안 어떻게 찍혔을까 궁금해하고 기대한다. 홀더에서 필름을 잡아당기고 시간을 재고, 네거티브에 달라붙은 프린트를 떼어내면 이미지가 나타난다. 모든 게 근사하다.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

2009.1.6: [벌어진 가죽 덮개 붙이기] 산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때부터 린호프 Master Technika 2000의 가죽 장식 끝 부분이 조금씩 벌어져 올라왔다. 모든 가죽 장식 부분이 그런 것은 아니었고 살짝 벌어진 정도라서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는데, 그 후에 산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의 가죽 장식의 한 부분도 조금씩 벌어져 올라왔다. 약간 벌어진 다음에는 더는 벌어지지 않고 있지만, 장기적으로 보면 잘 붙여 놓는 게 좋을 것 같아서(평생 사용할 카메라니까) 주위 분들의 조언을 구한 다음, 일단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의 벌어진 가죽 안쪽과 카메라 몸체에 붙어 있는 접착제 찌꺼기를 제거했다. 그리고 가죽용 접착제를 살짝 바르고 몇 분 기다리고 나서 나무젓가락과 집게를 사용해 고정했다. 이 상태로 며칠 놔두려고 한다. 과연 잘 고정될지는?.. 붙여야 할 곳이 두세 군데 더 있다.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의 윗면 덮개.

2010.10.11: [사용하기] 하 참. 이 글을 작성하려고 아래 사진을 올린 게 작년 2월 22일인데, 여태까지 “To be continued..”만 적어 놓고.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은 덮개(cover), 필름 장착대(film insert), 바닥판(base), 빛가리개(dark slide)으로 구성돼 있다. 덮개 앞면 가운데에 있는 반원 고리를 세우고 나서, 해제 위치로 돌려 덮개를 분리하고, 바닥판에 올려놓은 필름 장착대를 빼낸 다음 이 장착대에 필름을 끼워야 한다.

Note: Techno Rollex Back(제품번호 001560)은 기본적으로 120 필름만 사용할 수 있다. 220 필름의 끝 부분 종이(paper leader)에 새겨진 삼각형이나 이중 화살표 표시가 필름 장착대의 원형 구멍에 오지 않기 때문에, 220 필름을 사용하려면 이 홀더의 120 바닥판을 별매품인 220 바닥판(제품번호 001562)으로 교체해야 한다.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 마침 내린 보슬비가 살짝 뭍어 있다. 새 필름 노출된 필름을 감는 빈 감개 120 필름 시작 알림 구멍과 알림 화살표 필름 장착대 덮개.

120 필름을 장착할 때는 위 사진처럼, 필름 장착대에 새 필름을 끼워넣고, 필름 첫 부분을 빼내 필름 장착대의 뒷부분으로 돌려 빈 감개(take-up spool)의 구멍에 집어넣은 다음, 필름감기 손잡이(필름 장착대에 달린 길다란 은색 손잡이)를 돌린다.

계속 필름감기 손잡이를 돌리면 필름 장착대에 있는 원형 구멍에 ↓ 화살표(필름의 감광 유제면 반대쪽에 새겨져 있는) 표시가 나타나는데, 그러면 필름 장착대, 바닥판, 덮개를 모두 결합한다.

그리고 필름 카운터(필름 장착대에 달린)에 있는 120 필름 ▲ 삼각형 표시가 덮개에 표시된 ▼ 삼각형과 마주 볼 때까지 필름 카운터를 돌린다. 이때 필요하면 필름 장착대에 달린 은색 해제 버튼을 누른다.

이제 멈춰질 때까지 필름감기 손잡이를 돌린다. 필름감기 손잡이를 더 돌릴 수 없으면, 필름 카운터의 숫자 ①이 덮개에 표시된 ▼ 삼각형 표시에 멈춰 서게 된다. 첫 장을 촬영할 준비가 된 것이다.

[+] 사진을 누르면 크게 볼 수 있다. 바닥판 빛가리개 필름감기 손잡이 해제 버튼 필름 카운터.

셔터 릴리이즈를 눌러 촬영을 할 때는 Techno Rollex 6×12 홀더의 길고 가는 홈에 끼워져 있는 빛가리개를 빼놓아야 한다.

셔터를 누르고 나서는 다시 빛가리개를 끼워넣고, 홀더에 있는 해제 버튼를 누른 다음, 멈춰질 때까지 다시 필름감기 손잡이를 돌린다. 그러면 필름 카운터의 숫자 ②가 홀더에 표시된 ▼ 삼각형 표시에 멈춰 선다.

6장을 모두 촬영하면, 필름의 끝 부분이 필름 감개에서 떨어지는 소리나 느낌이 들 때까지 필름감기 손잡이를 돌리고, 홀더를 해체해 필름을 꺼낸다.

2013.12.23: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x12 Back]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도 신품으로 사놓고 거의 사용을 하지 않았다. 송도신도시 사진 프로젝트 연재를 통해 자주 얘기한 Viewfinder Pro 앱 때문에, 린호프 다초점 광학 뷰파인더도 신품으로 사놓고도 사실상 사용하지 않고 보관만 했다. 하지만 이제는 6×12 Back을 적극적으로 사용할 겸(120 롤 필름 가격은 4×5 필름의 1/3 정도이기도 하고), 4×5 mask 대신 6×12 mask를 달았다. 그리고 촬영갈 때마다 매번 배낭에 챙기고 있다.

2016.3.9: [Leather Techno Rollex back 612 겉가죽] 혹시(?) 몰라서 Leather Techno Rollex back 612 겉가죽 세트를 2개 마련해 놓았다. 이 홀더는 오랫동안 사용해야 하니까.

2016.6.12: 자주 사용하는 것도 아니고 다른 것들이 필요해서 몇 달 전 내놓았는데, 최근 한 필름에 푹 빠져서 계속 사용하기로 했다. 요즘은 마침 6×12로 찍어도 되는 장면이 좀 있어서, 항상 6×12 홀더 1~2개를 배낭에 챙기고, 촬영갈 때마다 몇 장씩 찍는다.

2017.2.7: 린호프 Techno Rollex Roll film 6×12 Back을 처분했다.

폴라로이드 545 Pro 필름 홀더

2009.1.10: 폴라로이드 필름이 단종되기 전에 산 아주 멋지게 생긴 폴라로이드 545 Pro 4×5 필름 홀더. 사놓고서는 정작 폴라로이드 필름으로는 몇 장밖에 찍지 못했고 그러는 사이 폴라로이드 필름이 단종됐다. 하지만, 후지 4×5 Quickload 필름을 사용할 수 있어서, 내가 Grafmatic 4×5 필름 홀더와 함께 휴대하는 후지 4×5 Quickload 필름 홀더 II의 대역을 –예상치 상황에– 할 수 있다. 4×5 Quickload 필름 편평도는 용수철 장치로 4×5 시트 필름을 떠받드는 금속 필름 판이 있는 Quickload 홀더가 더 낫다고 하지만 말이다.

폴라로이드 545 Pro 4×5 필름 홀더. 작은 LCD 창에는 어두울 때도 현상 시간, 주변 온도, 노출 보정값 등을 잘 확인할 수 있게 백라이트까지 있다. 또한, 현상 완료를 알리는 경고음도 낸다.

2015.12.12: [New55 PN 4x5 흑백 즉석필름] 즉석 포지티브-네거티브 낱장 필름으로써 후지필름 FP-100C 컬러 즉석필름처럼 즉석 네거티브와 포지티브 프린트를 만든다. 각 상자에 봉투 필름(pack) 5개가 들어 있고, 봉투 필름마다 4×5 포지티브 프린트와 4×5 네거티브를 만든다. 폴라로이드 545, 545i, 545 Pro 홀더에 끼워 사용할 수 있다. 가격은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