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the '사진 - 필름' Category

4×5 필름 (3)

2020.10.26: [만기일 10년 지난 코닥 Ektachrome E100VS 4x5와 Kodak Ektachrome 64 4x5 컬러 트랜스페어런시 필름] 얼마 전 이걸 조금 얻었는데 만기일이 10년 지났다. 그래도 감지덕지! 비용을 아끼려고 프로비아 100F를 흑백으로 바꿨는걸!

상태가 어떤지 궁금하니까 일단 홀더에 두어 장씩 넣고 테스트 촬영을 해보련다. 그리고 이건 충무로에 가서 현상하려고 한다. CineStill Film의 3단계 슬라이드 필름 현상 키트가 오려면 2주 정도 있어야 하니까.

2020.11.9: [만기일 20년 지난 코닥 TMAX 100 프로페셔널 4x5 흑백 필름] 이 필름들도 조금씩 얻었다. 만기일이 각각 2002년, 2012년. EI 테스트하면서 쪽마루 밖 풍경도 한 장 찍어서 함께 HC-110으로 현상했다. 정상적으로 나왔다!

Pinhole Assist 앱 4.11 버전에 후지필름 Pro 160C 필름이 추가됐다.

2020.12.6: [후지필름 Pro 160C 4x5 필름 -- 상반칙불궤] Pinhole Assist 앱 4.11 버전에 후지필름 160C, A160 S, 160 NS가 추가됐다. 나는 이 필름은 핀홀 대신 샤모니에 사용하기에, 이 개발자의 Reciprocity Plus 앱에도 추가해 줄 수 있느냐고 메일을 보냈더니, 이렇게 답장을 보내왔다.

Reciprocity Plus will be updated soon.

The new version of iOS and tools on macOS brought many changes. I experienced problem with pinhole assist, leading to the released of buggy code : several users experienced a loss of data. I am now doing the corrections and, and I test extensively. An update should come before the end of the month.

2020.12.16: 어제 나온 Reciprocity Plus 앱 1.15 버전에 후지필름 Pro 160C, A160 S, 160 NS가 추가됐다.

2021.1.15: [후지필름 PRO 400H 컬러 네거티브 필름 단종] FUJIFILM PRO 400H 필름은 특수한 원료와 화학 물질이 필요한 4층 코팅된 독특한 제품인데, PRO 400H를 생산하는 데 필요한 원자재를 조달하는 것이 점점 어려워져 35mm와 120 포맷 PRO 400H 컬러 네거티브 필름의 생산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한다. 35mm 포맷의 생산과 판매는 2021년 1월 14일 즉시 중단되고, 120 포맷은 2021년 말까지 제공할 수 있다고.

2021.11.28: [Foma Fomapan Classic 100 4x5 흑백 필름 — 국내 가격] 곧 한 상자 사야 한다. 2018년 3월에 48,000원, 2019년 2월에 59,000원, 요즘은 63,000원이다. 배송비는 2,500원이다.

2021.12.31: [Foma Fomapan Classic 100 4x5 흑백 필름 구매] 이번 달 초에 이어 어제 추가로 포마 필름을 구매했다. 내년에도 가격이 조금 더 오를 수도 있는데, 미래를 대비해 가격이 엄청나게 저렴한 후지필름 HR-A X-Ray 필름(Green 감광)을 사서 좀 테스트해야 하지 않나 생각 중이다..

2022.5.20: [Foma Fomapan Classic 100 4x5 흑백 필름 구매] 65,000원으로 가격이 올랐다. 두 상자 구매했다. 13만 원. 배송비 무료. 만기일은 둘 다 2024년 6월.

4×5 필름 (2)

Harrison Jumbo 필름 교체 텐트

2011.8.24: [Visual Departures Shadow Box #22 Film Changing Tent] 내게는 급한 문제라서(집에서 야외에서 필름을 교체해야 하니까) 어렵게 비용을 마련해서 B&H에 Shadow Box #22를 주문했다. 가격은 $197.95. 그전에 B&H의 담당자와 채팅으로 구매 가능 여부(Visual Departures가 사업을 중단한 것 같아서)를 확인했다. 3주 안에 UPS(운송료는 $64.19)로 받게 될 것 같다. 사실 Harrison Standard Film Changing Tent (36 × 27 × 14″)를 계속 마음에 두고 있었지만, 들러붙음과 갈라짐을 직접 경험한 만큼 –몇 년마다 새로 바꾸면 모를까– Harrison을 살 수는 없었다.

2011.9.12: [Visual Departures Shadow Box #22 Film Changing Tent-2] 이 필름 교체 텐트를 주문하지 20일이 지났는데, B&H의 주문 기록에는 여전히 Backordered 상태로 표시되고 있다. 그러는 중에 어느샌가 이 텐트의 재고 상태가 Usually ships in 7-14 days에서 Discontinued로 바뀌었다. 계속 기다리면 제품을 받을 수 있는지 문의해 놓았지만, 어쩔 수 없이 Harrison Standard Film Changing Tent(91 × 69 × 36㎝)로 바꿔서 주문해야 할지도 모르겠다. 4×5 필름은 Harrison Pup Film Changing Tent(64 × 48 × 31㎝)로도 충분하지만, 외국의 LF 사진들이 거의 한결같이 조금 더 큰 Standard(8×10 필름까지 교체할 수 있는) 크기를 추천하기에.

2013.10.15: [Harrison Jumbo 필름 교체 텐트-1]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의 표면 들러붙음과 갈라짐이 심해졌던 당시, B&H에서 Visual Departures의 Shadow Box #22 필름 교체 텐트를 주문했었지만 결국 품절로 처리돼서 주문을 취소해야 했다.

B&H에서 구매한 48 × 28 × 19인치 크기의 거대한 Harrison Jumbo 필름 교체 텐트가 어제부터 책상 하나를 통째로 차지하고 있다. 이번에는 사용할 때만 텐트를 치는 게 아니라 계속 쳐둔 채로 놔두려고 한다. 어차피 나는 필름을 자주 교체하니까 쳐둔 채로 놔둬야 번거롭지 않다. 그러면 더운 여름에도 서로 달라붙어 갈라지는 일이 생기지 않을 것 같은데?

2013.10.29: [Harrison Jumbo 필름 교체 텐트-2] 필름 교체 주머니에서 텐트로 바꾼 후로 필름을 자주 갈아낀다. 보통은 홀더의 필름 2장을 다 찍고 나서 갈아끼는데 1장만 찍어도 갈아낀다. 필름 교체가 훨씬 간편하고 빨라졌으니까.

2014.9.28: 사용한 지 거의 1년이 다 돼간다. 어김없이 이번 여름도 무더웠고 사그라질 줄 모르는 열기가 매일 방안을 뜨겁게 데웠지만(집에 에어컨이 없다.), 텐트 표면은 새것처럼 멀쩡하다.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도 여름에는 접지 않고 펴둔 채로 보관했어야 했나 보다. 어쨌든,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와 필름 교체 텐트의 반사성 은박 천(겉면)은 열에 민감하고 약하다.

Harrison 필름 교체 텐트. 3가지 크기가 있다.

2016.7.16: [얇은 종이를 덮개로] 여전히 텐트를 접지 않고 펴둔 채로 사용 중이다. 작년부터는 Light Impressions의 24 x 36인치 크기 Renaissance Tissue(2.5mil. 45g/m2. PAT 검사에 합격) 여러 장을 중성 테이프로 이어붙여서 텐트 위에 덮개처럼 올려놓았다.

2016.8.2: [여름과 필름 교체 텐트] 매년 무더위에도 에어컨 없이 지내왔지만, 땀에 젖은 팔을 텐트의 토시에 넣을 때는 아주 거북하다.

2018.6.23: [필름 홀더에 필름 끼우고 꺼낼 때 맨손으로] Harrison Jumbo 텐트에 손을 넣어 필름을 끼우거나 꺼낼 때 일회용 비닐장갑을 끼고 했는데, 매끄러웠던 손끝 비닐 표면이 금새 끈적이고 땀도 나서, 몇 개월 전부터는 맨손으로 하고 있다. 요령 있게 최대한 필름 표면에 손을 대지 않으면서 하면 된다.

2022.1.8: [수선] 두 바깥 소맷부리의 탄성이 약해져서 아내가 손바느질로 좀 조여줬다.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의 들러붙음과 갈라짐
Adorama의 필름 교체 텐트
Toyo-View 4×5 Sheet Film Holder

Adorama의 필름 교체 텐트

Adorama의 25 x 22 x 15인치 크기 필름 교체 텐트.

필름 홀더나 현상 탱크를 넣는 지퍼 입구. 안쪽에 지퍼 입구가 하나 더 있다.

필름 교체 텐트가 든 검정 전용 가방(보자기처럼 얇은) 크기는 56 x 47.5cm.

2021.4.14: [Adorama의 Film Changing Room] Harrison의 Jumbo 필름 교체 텐트가 커서 집안에 계속 펼쳐놓는게 눈치보인다. 더 작으면서 손쉽게 접을 수 있는 Photoflex 필름 교체 텐트를 다시 살펴보다가 디자인이 똑같은 Adorama 자체 상표 제품을 발견했다. 같은 공장에서 만드는 것 같다. 가격이 거의 반값이다. 크기는 64 x 56 x 38cm. 가격은 $49.95.

2021.5.4: 혹시나 해서 SP-8×10 트레이를 넣어봤는데, 이 안에서 트레이에 필름을 넣는 건 불가능. 이 텐트는 4×5 홀더용이다. 4×5 홀더조차 공간이 빡빡하다. SP-445 현상 탱크에 필름을 넣는 것도 불편하다. 겉 재질은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나 필름 교체 텐트와 사실상 같지만, 살짝 얇은 것 같기도 하고. 이 텐트도 덥고 습기 많은 여름에는 관리를 잘 해야 할 것 같다. 접지 말고, 계속 펴두고 사용하는 게 좋다. 그리고 매끄러운 나일론 보자기를 덮어서 먼지가 달라붙지 않게 한다.

각 소매 안에 추가 소매는 없다. 대신, 위 사진처럼 소맷부리에 넓은 고무 밴드(탄성 있는 천)가 둘러 있어서 빛을 잘 차단한다. 탄성이 더 세면 좋을텐데. 이 텐트는 접어서 보관할 때 힘주어 구부리거나 휘지 않아도 되고, 접는 것도 간단하다.

2021.6.5: 4×5 필름 홀더와 4×5 필름 상자를 함께 넣고 십여 차례 필름을 교체했는데, 바닥 공간이 좁아서 늘 불편했다. 추천하고 싶지 않다.

2021.6.14: 이 텐트에 Jobo 2520 탱크, 2509N 릴, 4×5 필름 상자를 함께 넣고, 2509N 릴에 필름을 끼우는 건 거의 고통이다.

2021.6.25: 각 소매 안에 고무줄로 팔뚝을 조이는 유사 추가 소매가 있다.

2021.12.21: [수선] 바깥 소맷부리와 안쪽 소매의 탄성이 약해져서 어머니가 손바느질로 좀 조여주셨다.

Harrison Jumbo 필름 교체 텐트
Harrison 필름 교체 주머니의 들러붙음과 갈라짐
Toyo-View 4×5 Sheet Film Ho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