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the '사진 기기 - 액세서리' Category

개퍼 테이프

Visual Departures의 microGAFFER Tape, 1″ × 7.3 m (4개들이).

2012.1.18: [microGAFFER 개퍼 테이프] 개퍼 테이프(Gaffer Tape)는 강력한 접착력이 있는 질기고 억센 섬유질의 접착용 테이프로서, 깨끗하게 뗄 수 있는 합성 고무계 접착제이며, 극장, 무대, 영화와 방송 제작 분야에서 케이블들을 묶거나 바닥이나 표면에 일시적으로 고정하는데 사용됐다. 또한, 색상이 다양하고 펜으로 글자를 쓸 수 있어서 도구나 물건을 구분하는 라벨로도 사용된다. 외국의 사진가들에게는 가장 중요한 비-사진 도구 중 하나로 손꼽힌다. 그리고 microGAFFER는 종래의 개퍼 테이프(보통은 2인치 너비)와 다르게 훨씬 작고(1인치 너비) 가벼워서 항상 휴대할 수 있다.

난간 밖으로 내놓은 삼각대 다리. 다리 하나가 바닥 끝 부분에 아슬아슬하게 놓여 있다.

작년 여름, 송도신도시를 촬영하면서 삼각대 다리 하나를 난간 밖으로 내놓게 되었는데, 자칫하면 다리가 아래로 떨어질 수 있어서 촬영하는 동안 잠시도 한눈을 팔 수 없었다. 그때 개퍼 테이프가 있었더라면 삼각대 다리를 난간에 안전하게 고정할 수 있었을 텐데. 이런 일을 겪고 나서는 microGAFFER를 배낭에 꼭 챙겨 넣고 있다.

Devek Gaffer Tape.

2016.6.18: [넓은 개퍼 테이프] 얼마 전에 삼각대 다리를 잡초더미에 집어넣고 촬영할 일이 있었다. 다리 표면이 긁힐까봐 microGAFFER 개퍼 테이프를 붙일까 하면서도, 3인치 너비 개퍼 테이프가 있었더라면 하는 생각을 했다. 며칠 후 B&H에서 3인치짜리를 구매했다. 임시로 사진 기기를 보호해야 할 때도 개퍼 테이프만 한 게 없다.

2017.5.5: [바람불어 케이블 릴리이즈가 춤출 때는] 긴 케이블 릴리이즈가 춤출 때는 개퍼 테이프를 잘라 삼각대 윗다리에 잠시 붙여놓으면 된다.

[+] 사진을 누르면 큰 사진을 볼 수 있다.. Schneider Apo-Symmar 5.6/210mm 렌즈.

2017.6.18: [필터를 렌즈에 고정할 때도] 어제 촬영에 푸시 온(Push-On) 필터 어댑터를 깜빡 잊고 가져오지 않았다. 잠시 난감해하다가 배낭에 챙겨둔 개퍼 테이프를 꺼냈다. 10cm 정도 잘라서 흑백 필터와 210mm 렌즈 앞부분에 둘러서 단단히 고정했다.

2017.7.18: Visual Departures의 microGAFFER Compact Gaffer Tape, 4 Pack 1.0″ x 24′ (Red, Blue, Brown, Purple). 소형 스테레오 마이크의 케이블을 옷 색과 비슷한 테이프로 고정하려고.

2017.10.3: [3M Transpore Tape 1527-1] 튜브, 붕대, 장치 고정용 의료용 테이프. 저자극성, 라텍스 무첨가. 투명하고, 물이 잘 스며들지 않으며, 어느 방향으로도 찢을 수 있게 바늘구멍 점선이 있다. RODELink 라발리에 마이크의 케이블을 옷에 고정할 때(바람에 날리거나 걸리적거리지 않게) 사용하려고 한다. 크기 2.5cm x 9.1m. 개당 약 1,800원, 12개 상자는 약 12,700원.

깔개

Gura Gear의 Kiboko 30L 배낭.

2012.4.16: 바닥이 깨끗하지 않을 때는, 아내가 손바느질로 만들어준 깔개(방수천)를 먼저 깔고 배낭을 내려놓는다.

배낭 깔개를 깔았던 자리.

2015.11.18: [Matador Pocket Blanket] 펼치면 110 x 160cm 크기 깔개가 된다. 이 천은 방수이고 뽀족한 자극에도 강하단다. 그리고 작게 접은 깔개를 넣을 수 있는 주머니가 함께 달려 있다. 가격은 $24.99. 송도신도시 촬영 때 시험해 보려고 한다.

2016.1.16: [Matador Pocket Blanket-2] 천이 가벼워서 바람이 불면 쉽게 말린다. 그래서 이 사진처럼 모서리마다 무거운 돌을 올려놓아야 한다. 또한, 바람이 불 때는 접기도 쉽지 않다. 한 번은 대충 접어서 배낭 주머니에 넣은 적도 있다. 깔개를 쉽고 빠르게 접을 수 있게 접는 순서를 유도하는 선이 붉은 실로 재봉돼 있더라도. 어쨌든, 바람이 불 때도 바람이 가는 방향을 따라 접는 요령(?)을 터득했다.

Gura Gear의 Bataflae 32L 배낭. 나는 배낭에 칸막이를 사용하지 않는다.

2017.2.10: [Matador Pocket Blanket 2.0] 바람이 불 때 깔개가 들썩이지 않게, 지면에 박는 모서리 스파이크와 모래를 넣어서 무게 있게 하는 주머니가 있다. 그리고 새로 Alpine Green 색상이 추가됐다. 가격은 $29.99.

목끈

5mm 폭의 갈색 면 끈.

2010.9.29: [노출계, 루페, ColorCheck Passport 끈] 노출계, 루페, ColorCheck Passport 끈으로 사용하려고 며칠 전 구매한 5mm 폭의 갈색 면 끈이다. 보기가 좋을 뿐만 아니라 살에 닿는 감촉이 부드럽고 견고한 것 같은데, 손이 탈수록 보풀이 생기거나 표면이 벗겨지는 것은 아닌지 아직은 모르겠다.

Vello Wireless ShutterBoss 타이머 리모트

Vello의 Wireless ShutterBoss Timer Remote. Pearstone나 Pixel 등의 상표로 판매되기도 한다.

2013.5.30: [Vello Wireless ShutterBoss 타이머 리모트] Vello Wireless ShutterBoss Timer Remote는 니콘 MC-36 다기능 유선 리모트 코드모든 기능을 제공하는 무선 리모트.

99개의 라디오 채널(각 카메라에 연결한 무선 수신기들의 채널을 똑같이 맞추면, 리모트 하나로 카메라 여러 대를 한꺼번에 작동시킬 수 있다.), 무선 작동 범위 80m(호주머니 안에 넣고 셔터 릴리이즈 버튼을 눌러도 된다), 포커싱(반-누름)(수동 초점으로 설정했을 때는 반-누름이 소용없다)과 셔터 누름(완전-누름) 지원, 반-누름과 완전-누름 시 LED 등 켜짐, 백라이트 LCD 창(무선 수신기와 리모트 모두), 연속 촬영 모드(셔터 릴리이즈 버튼을 계속 누르고 있으면 계속 셔터가 눌러지는 모드), 무선 수신기와 카메라를 연결하는 케이블로 리모트와 카메라를 연결하면 유선 리모트로 작동하고(하지만 기본 제공 케이블은 무선 수신기와 카메라 연결용이라서 짧다) 케이블만 바꾸면 다른 카메라에도 사용할 수 있다. 그리고 만듦새도 꽤 좋다. 가격은 $99.50.

Note: 미국 B&H에서 구매한 Vello Wireless ShutterBoss 타이머 리모트(송신기)의 LCD 창에 DELAY(Delay), LONG(Exposure Length), INTVL(Intervals) 글자가 표시되지 않았고, 각 기능도 올바르게 작동하지 않았다. 그래서 B&H에 교환을 요청했고, 곧바로 새 제품을 UPS로 보내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