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eler 45V-XL 확대기를 카메라 스캔용 스탠드로 개조하기

[왼쪽] Durst M805 BW 확대기. 35mm에서 6×9 필름까지 확대할 수 있다. 베이스보드 크기는 60 x 65cm / 23.6 x 25.6″. 베이스보드 내에서 최대 인화 크기는 60 x 56cm / 23.6 x 22″, [오른쪽] Beseler 45V-XL 확대기. 내가 가져온 건 콘덴서 광원(No.8121)이 부착돼 있고, 이 광원은 35mm에서 4×5 필름까지 확대할 수 있다. 베이스보드 크기는 76.2 x 60.3cm / 30 x 23.75″). 베이스보드 내에서 최대 인화 크기는 약 61 x 91.4cm / 24 x 36″.

2020.10.22: [Beseler 45V-XL 확대기를 카메라 스캔용 스탠드로 개조하기] 어제 친구를 통해 Durst M805 BW 확대기와 Beseler 45V-XL 확대기를 얻었다. 상태가 무척 좋다. 전구마저 새것 같다. 이 중에서 Beseler 45V-XL 확대기는 카메라 스캔용 스탠드로 이용하려고 광원과 벨로즈를 떼어냈다. 나사 10여 개만 떼어내면 된다.

[+] 누르면 큰 이미지를 볼 수 있다. 광원을 분리한 후 청록색 벨로즈 부분도 떼어냈다.

그러면 위 그림에서 화살표로 표시한 포커싱용 Track assembly가 나타나는데, -정말 고맙게도!– 1/4″-20 나사 구멍이 수직으로 2개 있다. 나는 여기에 8인치(20.3cm) 길이 PX8 Double Dovetail Plate를 수직으로 부착하고, Mini-Clamp Package를 끼워 직접 카메라를 고정하거나, 카메라 수평 문제가 이미지 선명도에 영향을 주면 Arca-Swiss C1 cube 헤드를 통해 카메라를 고정하려고 한다. C1 cube 헤드가 달린 두 삼각대 중 TVC-24L은, 헤드를 간편하게 탈부착할 수 있게 삼각대에는 Really Right Stuff의 슬라이딩 잠금 턱 길이가 80mm인 B2-Pro-L 나사-손잡이 클램프를, 헤드에는 TH-DVTL-55 플레이트를 달았다.

ProMediaGear의 8인치 길이 PX8 Double Dovetail Plate. 1/4″-20 대신 3/8″-16 나사를 끼울 수도 있다.

Really Right Stuff의 B2-FAB와 B2-mAS 미니 클램프를 서로 등을 대고 결합한 Really Right Stuff Mini-Clamp Package.

Beseler 45V-XL 확대기는 광원과 벨로즈 전체를 이동하는 수동 핸들, 벨로즈만 이동하는 수동 핸들, 이 두 장치의 이동을 잠그는 개별 잠금 놉 말고도, 각각을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는 길다란 Flexible Focus knob이 달려 있어서 카메라 스캔용 스탠드로도 최고다. 이 확대기는 무게가 53.6kg(광원 제외)이나 된다. 높이마저 149.9cm. 덩치가 공업 기계 수준이다.

2020.11.7: [ProMediaGear PX8 Double Dovetail Plate를 선택한 이유] 베셀러 확대기의 Track assembly에 플레이트를 수직으로 고정하고 카메라, 렌즈, 헤드 등등 무거운 기기를 달면, 그 무게와 무게 방향이 주는 힘으로 플레이트가 –조금씩 조금씩– 아래로 미끄러질지 모른다.

ProMediaGear PX8 Double Dovetail Plate는 위 사진처럼 중간 부분에 브리지가 있어서 브리지 밑에 나사를 끼우면 플레이트가 미끄러지지 않는다. RRS에도 비슷한 MPR-192 Multi Purpose Rail이 있는데, 이 경우엔 필요도 없고 볼 수도 없는 수평계가 달려 있고 가격도 비싸다. 아무튼, Track assembly의 두 1/4″-20 나사 구멍으로 PX8 플레이트를 설치했다. 나사 구멍이 없었더라면 일이 복잡해졌을 것이다. PX8 플레이트의 만듦새는 RRS와 똑같다.

6×12, 4×5, 6×17 대형포맷 필름을 완전 평평하게 카메라 스캔하기
저렴한 카메라 스캔 방법
카메라 스캔용 라이트박스 수평 맞추기와 일직선 이동 장치
카메라 스캔용 라이트박스
8년 만에 디지털 카메라

0 Responses to “Beseler 45V-XL 확대기를 카메라 스캔용 스탠드로 개조하기”


Comments are currently closed.